첫 손님 맞은 시흥 웨이브파크…서퍼들 도심속 파도타기 ‘흠뻑’

어느덧 바닷물 속에 몸을 담그기가 다소 꺼려지는 계절이 왔다.
하지만 전날 개장식을 열고 8일 첫 입장객을 맞은 경기 시흥시 도심의 인공 서핑시설 ‘웨이브 파크’에서는 쌀쌀해진 날씨가 별문제 되지 않는 듯 많은 서퍼가 거친 파도를 즐기고 있었다.
[출처]연합뉴스 원문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