웃음으로 무더위 날린다…창원 코미디 축제 개막

‘제14회 창원 코미디 아트 페스티벌’ 막이 올랐다.
사방이 탁 트이고 푸른 바다가 펼쳐진 창원시 진해구 해양공원이 축제 무대다.
스타트는 13일 오후 2시 장애인극단 ‘햇빛촌’의 ‘달봉이 로맨스’가 끊는다.
햇빛촌은 경남 유일의 장애인 연극단이다.
[출처]연합뉴스 원문보기


▼ 내가 좋아할만한 콘텐츠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