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위 0.1% 천재 우병우의 청와대 입성기

정치적 판단은 개개인의 몫이라 생각하고 모든 의견은 존중합니다.